콘텐츠로 바로가기
Vestidor y amplio clóset.Baño privado con regadera y tina.
숙소 저장하기
주택의 개인실

Habitación privada a 5 minutos del Chepe y centro.

Jaime Y Cecy님의 사용자 프로필
Jaime Y Cecy

Habitación privada a 5 minutos del Chepe y centro.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2개
단독 사용 욕실 1개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2개
단독 사용 욕실 1개
높은 청결도
최근 머문 게스트 중 8명이 매우 청결하다고 평가한 숙소입니다.
아침식사
검색하신 지역에서 이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는 보기 드문 숙소입니다.

Nuestra casa está ubicada muy cerca del centro histórico y a tan sólo 5 minutos de la estación del tren Chepe.

Ofrecemos una habitación privada doble con vestidor y baño privado. Contamos con agua caliente, desayuno y transporte a la estación del Chepe incluido. El lugar es muy tranquilo y espacioso, se puede hacer uso de la sala, comedor, cuarto de juegos y jardín.

편의시설

에어컨
필수품목
실내 벽난로
난방
다리미
노트북 작업 공간

침대/침구

1번 침실
싱글 침대 2개

숙소 이용규칙

반려동물 동반 불가
흡연, 파티 또는 이벤트 금지
체크인 시간: 12:00~21:00, 체크아웃 시간: 10:00까지

장애인 편의시설

숙소 출입문까지 계단이나 문턱 없이 이동 가능한 공간
숙소 출입문까지 이어지는 넓은 복도

예약 가능 여부

후기 12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Emmanuel님의 사용자 프로필
Emmanuel
2018년 5월
Es un lugar agradable, a 15 minutos del centro si deciden irse a pie.
Alejandro님의 사용자 프로필
Alejandro
2018년 5월
Son una pareja adorable que hacen lo necesario para que tu estancia sea muy agradable y cálida, su casa es espectacular y te dejan una sensación de que estás como en casa.
Jaime Y Cecy님의 사용자 프로필
Jaime Y Cecy님의 답변:
Gracias Alejandro, para nosotros que se sientan en casa es lo más importante!
2018년 5월
Rocio님의 사용자 프로필
Rocio
2018년 5월
Es nuestra primera experiencia usando la aplicación y quedamos súper sorprendidas de la amabilidad de Ceci y Jaime . En nuestro primer viaje a Chihuahua nos ayudaron muchísimo en armar nuestro itinerario recibimos muchísima ayuda de ellos súper atentos . Los Recomendados totalme…
Jaime Y Cecy님의 사용자 프로필
Jaime Y Cecy님의 답변:
Muchas gracias Rocío! Aquí tienen su casa en Chihuahua, buen viaje!
2018년 5월
Veronica님의 사용자 프로필
Veronica
2018년 5월
Ampliamente recomendable, Cecy y Jaime son muy buenos anfitriones. Espero regresar.
Eloisa님의 사용자 프로필
Eloisa
2018년 3월
Excelente lugar, excelente atención . gracias Jaime y Cecy por todo !!
Wendy님의 사용자 프로필
Wendy
2018년 3월
A very very helpful couple who provided drop off and pick up at the train, as well as a box breakfast to get the day started. Very sew house with a lovely room in a convenient location. All together a very pleasant stay.
Mary님의 사용자 프로필
Mary
2018년 3월
Cecy and Jaime were absolutely fine hosts. They provided good advice for our trip on El Chepe and transported us there at 5:30 a.m. in the morning. The place is immaculate, clean and comfortable. We got coffee in the morning and a sack lunch! Such great service from great hosts!

호스트: Jaime Y Cecy님

Chihuahua, 멕시코회원 가입: 2017년 11월
Jaime Y Cecy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12개
We are Jaime and Cecy, we are a couple from Chihuahua. We love to share our local culture and food ;) Cecy is a handicrafts collector and she loves her short-legged dog. Jaime loves football, he's a Steeller's fan and used to be an activist in Sierra Tarahumara, he can even teach…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날짜

Press the down arrow key to interact with the calendar and select a date. Press the question mark key to get the keyboard shortcuts for changing dates.

체크인

Press the down arrow key to interact with the calendar and select a date. Press the question mark key to get the keyboard shortcuts for changing dates.

체크아웃
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