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전라남도의 쇼핑

인기 상점

Store
  • 현지인 2명이 추천하는 곳
Grocery or Supermarket
Grocery or Supermarket
  • 현지인 1명이 추천하는 곳
베이커리
“치즈바게뜨로 유명한 목포 넘버원 빵집! The famous Mokpo restaurant, which is famous for its cheese Bagetteu.”
  • 현지인 2명이 추천하는 곳
Grocery or Supermarket
베이커리
  • 현지인 1명이 추천하는 곳
Store
“대형 종합 쇼핑몰. 즉석식품, 식료품, 식재료, 의류, 의약품, 가전제품 등 판매. (영업시간 10:00~24:00, 매월 두번째 네번째 일요일 휴무), (집에서 걸어서 10분)”
  • 현지인 1명이 추천하는 곳

쇼핑몰

쇼핑몰
쇼핑몰
  • 현지인 2명이 추천하는 곳
Flea Market
“송정 오일장** 광주도심에서 꼭 두 곳에 재래식 장이 선다. 말바우장하고 송정오일장이 그 둘이다.대형마트가 타 대도시에 비하여 많고 양동시장 등 재래식 상설시장이 꽤 있음에도 이 두 장은 언제나 붐빈다. 딱히 말하면 말바우장이 공간의 협소성 때문이라면 송정오일장은 지리적 특성 때문에 사람이 많다.  송정리가 행정상으로 광역시에 편입 되었지만 생활 경제권은 편입이 덜된 구도시라는 점과 현대식 마트가 상대적으로 멀리 있고, 거기에다 구도심 외곽으로 소규모 아파트가 많이 들어서서 인구가 많아진 것도 한목 거든다. 사실 나는 20년 넘게 송정리에 살고 있다. 그럼에도 나와 아내가 오일장을 찾기 시작한지는 얼마 안되었다. 오일장을 다니기 전 아내는 마트를 선호했다.번잡하고 몸이 부딪히는 너저분한 시골스러움을 좋아하지 않아서다.그러던 내가 오일장에 맛을 들였다. 그리고 지금은 3일과 8일 장날을 꼬박 기억한다. 어제도 오일장을 다녀왔다.사과를 벌크(포장하지 않고)로 파는 차에서 몇 봉지를 사들고 아내가 좋아라하는 모습이 선하다. 박스 포장이 아니어서 값이 무척 싼 것이다. 그리고 어전 채전 등을 다니면서 찬거리를 봉지봉지 가져왔다. 수북이 싸인 봉지들을 보면서 다음 장까지 먹을 거란다.우리는 파장을 좋아한다. 장이 집에서 가까워 함께 가기에 시간적 부담이 없고, 사람도 덜 붐비고,  물건 값도 싸기 때문이다. ”
  • 현지인 1명이 추천하는 곳
쇼핑몰
  • 현지인 1명이 추천하는 곳
쇼핑몰
  • 현지인 1명이 추천하는 곳

시장

시장
“토요일 일요일 밤에는 야시장이 열리고, 평소에는 해산물을 싸게 구매할 수 있어요. 도깨비 시장이라고도 불리는데 이는 1914년 목포역이 개통된 뒤 인근 주민들이 목포 앞바다에서 잡은 생선들을 팔기 위해 모여들면서 세워진 자유시장이에요. 딱히 시장이랄 것도 없던 그 시절, 새벽이면 상인들이 하나 둘 모여들면서 좌판을 벌이다가 해가 중천에 떠오르면 언제 그랬냐는 듯 파장했다고 해서 '도깨비시장' 이에요. ”
  • 현지인 1명이 추천하는 곳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