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hambre romantique »  « Chambre romantique »
성인 수를 선택하세요.
성인
1
어린이 수를 선택하세요.
어린이
2~12세
0
유아 수를 선택하세요.
유아
2세 미만
0
최대 2명. 유아는 숙박인원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

Voir également mes autres annonces :
- Chambre + salon
- Un lit dans la bibliothèque

숙소

A louer dans appartement bourgeois, à 5’ plage et palais, 7’ du port.
Derrière la gare SNCF
Toutes commodités sur place.

Chambre avec porte-fenêtre équipée de persiennes donnant sur balcon sud
- petit-déjeuner compris
- ménage fait au départ gratuitement

Prix majorés lors des congrès.

사용가능 공간/시설

- salle d'eau
- WC
- salle à manger
- cuisine : accès réfrigérateur et micro-ondes. Merci de ne pas utiliser les produits alimentaires.


숙소
숙박 가능 인원: 2
욕실: 0.5
침대 종류: 침대
침실: 1
침대: 1
애완동물 : Cat(s)
숙소 유형 : 개인실

편의시설
아침식사
무선 인터넷

가격
추가 인원 요금 추가요금 없음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
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더 보기

숙소 이용규칙

Respect des lieux, des personnes, mais aussi de la consommation d’eau et d’électricité.
- Éteignez la lumière en quittant une pièce.
- L’eau potable est très précieuse (et chère) pensez à couper le robinet dès que c'est possible.
Merci.


예약 취소

안전 기능
화재 감지기
일산화탄소 감지기

예약 가능 여부
최소 숙박일 1일.

후기 300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Jaenam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5년 8월
매우 친절하시고 역에서도 너무 가깝고 아침도 훌륭하고 다시 또 방문하고 싶은 곳입니다. Very nice room. Kind, nice welcoming, i hope go there again.

Slevin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4년 3월
This place is very lovely even toilet. And easy to find. Patricia is very kind. I stayed 3 days at this place. But I want stay more.

Justin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Clean and cute place in Cannes. Very optimal location for going to downtown and riding the station to any other cities. The couple is very cute and accommodating. They even kindly provide breakfast in the morning.

Mogens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God beliggenhed og søde mennesker.

Nick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Couldn't have had a better stay in Cannes, the accomodation is great and the pictures don't do it justice! Patricia was so welcoming and kind, would come back in a second. Also, very well located as it is a short walk to the train station and the beach.

Kerstin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Particia et son mari joel étaient des hôtes merveilleux et très serviable. L'appartement est proche de la gare et facile d'accès.Vous vous sentez très bien à patricia et à son mari. La communication était très bonne, le check-in et le check-out étaient (URL HIDDEN) le recommande vivement et je reviendrais à tout moment.

Heyhey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This is great value and nice location to explore in the heart of city. Most of important thing is Patricia has best homemade jams in the world ever:)

이 호스트의 다른 숙소에 대한 339개의 후기가 있습니다.

다른 후기 보기
깐느, 프랑스회원 가입: 11월 2012
Patricia님의 사용자 프로필Patricia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J'essaie d'accueillir mes invités comme j'aimerais que mes enfants soient accueillis lors de leurs voyages.

응답률: 100%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지역정보

비슷한 숙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