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in cuisine et séjour bien équipé1er étage salon 3 couchages possibles 1 double et 1 personne
Maisonette rénovée atypique
호스트: Christine Et Jean Luc님
Christine Et Jean Luc님은 호스트입니다.
인원 5명
침실 1개
침대 3개
욕실 1개
인원 5명
침실 1개
침대 3개
욕실 1개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
조용하고 쾌적한 정원의 한가운데에 캠페인의 코너, 잘 갖추어 진 maisonnette (부엌, 방 1 개, 거실). 파리에서 쉽고 직접가는 방법 : 북역 (Mare-Nointel) 북역 (Mare-Nointel)에서 기차로 35km 또는 30 분. 전용 주차장과 무료 와이파이. 조용한 주거 지역. 정원 한가운데있는 집. 마을의 베이커리 / 편의점. 슈퍼 시장 도보 5 분. Nintel / Mours 역에서 도보로 15 분. 마을 중심가와 인근 마을로가는 버스. Gare du Nord Paris에서 35 분.
translated by Google

Coin de campagne, maisonnette bien équipée (cuisine, 1 chambre, salon) au milieu d'un jardin calme et agréable. Accès facile et direct depuis Paris: 35kms ou 30 minutes en train de gare du Nord, gare de Mours- Nointel. Parking privé et wifi gratuit.

Quartier calme et résidentiel. Maison au milieu d'un jardin.
Boulangerie/ épicerie de dépannage dans le village.
Super marché 5 minutes à pied.

Gare Nointel/Mours 15 minutes à pied. Bus pour le centre village et villes avoisinantes. 35 minutes de Gare du Nord Paris.


편의시설
건물 내 무료 주차
무선 인터넷
부엌

침대/침구
1번 침실
더블 베드 1개
공용 공간
싱글 베드 1개, 소파 베드 1개

숙소 이용규칙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에 적합하지 않음
파티나 이벤트 금지
체크인은 16:00 이후입니다
12:00까지 체크아웃하세요

Pas de fête sans autorisation.

기타 알아두어야 할 사항:
Cat(s)와(과) other pet(s) live in the house

예약 취소

후기 95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Laure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0월
Logement conforme à la description. Christine et Jean luc sont de merveilleux hôtes, accueillant, disponible. Merci à eux. Je vous recommande ce logement.

Cyril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0월
Bon accueil, habitation conforme au descriptif. Je recommande.

Eóin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0월
Nice place, hosts are nice people

Bekim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J'ai passé une excellente semaine dans le logement de Christine et Jean-Luc, il y a tout les équipements qu'il faut et le confort est top, je recommande vraiment.

Pierre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A réservé sans aucune hésitation! Petite maison pleine de charme, cadre idéal!

Kevin Camille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Exemptent séjour, des personnes très sympathique ! Je recommande !

Carole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This is a darling place. A 15 minute walk to the H train line into Paris. Sweet stone walkway from the street. Perfect / modern kitchen for making a little dinner after a long day in Paris. It has three stories, with a winding stairwell up to the bedroom. Great views of the garden from all levels. It's a very quiet neighborhood, very safe and secure. If you have a car you can park it inside the gated garden next to the old Mill you will be staying in. Hosts are experienced travelers and understand the concerns you may have. Excellent stay.

Viarmes, 프랑스회원 가입: 11월 2015
Christine Et Jean Luc님의 사용자 프로필
Bonjour nous sommes Christine et Jean Luc, Enseignante et technicien dans l'automobile, la cinquantaine passée. Nous sommes passionnés de voyages et de rencontres et avons pour habitude lors de nos différents périples d'aller à la rencontre des gens, de leurs habitudes, et mo…
언어: Deutsch, English, Español, Français
응답률: 100%
응답 시간: 하루 이내

지역정보

비슷한 숙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