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Your  bedroom with 2 twin beds -view toward  door to hall and shared bathroom Arm chair in the room to rest and read
Cosy cottage near downtown - 2 beds
Cosy cottage near downtown - 2 beds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2개
공동 사용 욕실 1개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2개
공동 사용 욕실 1개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인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아웃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

Cozy Cottage is a small house close to Burlington's vibrant downtown & Lake Champlain. The light filled, roomy twin bedroom is on the second floor with east and west windows, comfy, firm mattresses and an armchair. A shared bath is very close by. Please read detail description.

편의시설
무선 인터넷
에어컨
헤어드라이어
다리미
침대/침구
1번 침실
싱글 베드 2개
숙소 이용규칙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에 적합하지 않음
파티나 이벤트 금지
체크인은 15:00 이후입니다
12:00까지 체크아웃
예약 취소
장애인 편의시설
넓은 복도 공간

후기 179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Kevin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2월
Great host and amazing location, would book with again!

Wesley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2월
Kathleen is an amazing host, you will instantly feel right at home! She also offers great advice for eating out and nearby attractions. As an added bonus, in the morning she made coffee and scones. I would highly recommend Kathleen’s place to anyone!

Caitlin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2월
Kathleen's place is a 2 min walk to church st! The room and house is clean and cozy. Kathleen even had tea and scones for us in the morning. Definitely would stay here again.

Mary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1월
Lovely home and host. Perfect for single women.

Anita P.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1월
Very clean, and definitely a cozy spot. Kathleen keeps things simple and convenient. I would definitely recommend her spot for a respite in the heart of Burlington.

Kate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1월
Kathleen was incredibly kind and accommodating. Her home was a perfect get-away for a night! Would highly recommend!!

Melissa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1월
Great spot close to everything. Enjoyed our stay

벌링턴, 버몬트, 미국회원 가입: 2월 2010
Kathleen님의 사용자 프로필
I am a retired landscape architect from the northern state of Vermont, USA. I live in a 140 year old house that was once the caretakers house for a larger 1800's home nearby. I have raised 3 children in this house who are now living in the various corners of the USA. Whe…
응답률: 100%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비슷한 숙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