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Private roomsCalandre, Ventimiglia Alta
숙소 저장하기
주택의 개인실

Cosy private double bedroom with a hilly sea view

Davide님의 사용자 프로필
Davide

Cosy private double bedroom with a hilly sea view

주택의 개인실
인원 2명침실 1개침대 1개단독 사용 욕실 1개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1개
단독 사용 욕실 1개
높은 청결도
최근 머문 게스트 중 4명이 매우 청결하다고 평가한 숙소입니다.
아침식사
검색하신 지역에서 이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는 보기 드문 숙소입니다.

Located in a hilly landscape overlooking the sea,
in a silent and natural countryside at only 2 km from the sea.
A big garden with a car park welcoming you in a new stone house.
The blue room has its own separate entrance, a private bathroom,wifi, fridge.
A simple breakfast is available with a coffee machine, kettle and croissants in the garden.
Please note the acces to the building is through an narrow and high uphill road for the last 1 Km. The house is located 150 m high from the sea level.

편의시설

무선 인터넷
건물 내 무료 주차
옷걸이
필수품목
아침식사

침대/침구

1번 침실
더블 침대 1개

숙소 이용규칙

어린이(만 0-12세) 및 반려동물에게 안전하거나 적합하지 않음
파티나 이벤트 금지
체크인 시간: 17:00~20:00, 체크아웃 시간: 12:00까지

예약 가능 여부

후기 5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Thomas님의 사용자 프로필
Thomas
2018년 8월
Our stay with Davide was excellent, he really looked after us and gave us plenty of local knowledge that we used and really enjoyed. The hill is steep, but if our little Fiat managed its no problem. The location is great, with a sense of escape and a great view of the sea. The ro…
Veronique님의 사용자 프로필
Veronique
2018년 7월
very nice and clean room. the road is very steep and you need a powerful car to reach the place.
Alain님의 사용자 프로필
Alain
2018년 8월
Le logement est conforme a la description très bien situé avec vus sur la mer au calme. Nous étions un peu inquiet sur l'accès en moto mais nous n'avons pas eu de soucis d'accès avec une BMW R1200R. Depuis la route principale la route étroite est très raide avec un premier virage…
Richard님의 사용자 프로필
Richard
2018년 8월
Hatten alles in allem zwei schöne Nächte im Steinhaus. Davide ist sehr freundlich und als Gastgeber auf jeden Fall zu empfehlen. Das Steinhaus ist modern eingerichtet und gut geeignet um hier eine oder mehrere Nächte zu verbringen. Die Anreise zum Steinhaus ist allerdings nicht g…
Nunzia님의 사용자 프로필
Nunzia
2018년 8월
Buona soluzione per chi ama la tranquillità e la natura.

이 호스트의 다른 숙소에 대한 8개의 후기가 있습니다.

다른 후기 보기

호스트: Davide님

회원 가입: 2018년 6월
Davide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13개
Davide è un falegname-restauratore appassionato di viaggi ,di natura,del clima mite e della buona compagnia.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