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숙소 저장하기
집 전체
인원 2명원룸침대 2개욕실 1개
인원 2명
원룸
침대 2개
욕실 1개
Heidi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순조로운 체크인 과정
최근 게스트 중 100%가 체크인 과정에 별점 5점을 준 숙소입니다.
높은 청결도
최근 머문 게스트 중 8명이 매우 청결하다고 평가한 숙소입니다.

Freistehendes Fachwerkhaus - Im Eingangsbereich 1 Tagesbett und eine kleine einladende Sitzecke. Großzügiges Badezimmer. Hübsch eingerichtete Küche. Wendeltreppe zum Obergeschoß. Nich für Kinder, Hunde und gebehinderte Menschen geeignet. Im Obergeschoß befinden sich zwei antike Schränke, ein Arbeitsplatz, 1 Ledercouch, Couchtisch und ein Doppelbett.
Ein Sitzplatz im Garten ist vorhanden.

편의시설

주방
TV
난방
필수품목
노트북 작업 공간
게스트 전용 출입문

숙소 이용규칙

어린이(만 0-12세) 및 반려동물에게 안전하거나 적합하지 않음
흡연, 파티 또는 이벤트 금지
체크인 가능 시간: 12:00 - 00:00

예약 가능 여부

후기 28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Jessika님의 사용자 프로필
Jessika
2018년 11월
Ein sehr angenehmer Aufenthalt. Die Gastgeberin ist super freundlich und die Lage ist top. Man ist überall in weniger als 10 Minuten mit dem Auto.
Chandler님의 사용자 프로필
Chandler
2018년 11월
very nice small house perfect for up to three people. Heidi is very responsive and ready to help if necessary. The tub is great and large. There is a Lidl just down the street for quick groceries. Soap, shampoo, and food basics were all available. Even some pasta! The ceiling…
Marco님의 사용자 프로필
Marco
2018년 11월
Sauber, Einfache Erreichbarkeit, Einkaufsmöglichkeiten nicht weit entfernt, sehr einfacher Check-In wirklich das was man sich wünscht!
Nicola님의 사용자 프로필
Nicola
2018년 10월
Heidi's place is special: very cozy and stylish. Location was also very good for me as I had to travel every day to Essen
Erik님의 사용자 프로필
Erik
2018년 10월
A nice house with a large masterbedroom that is also in use as the living at the first floor. On the ground floor there is a small kitchen and a table for two. Watch out for the low ceiling, if you are taller than 1.95 meter you have to lower your head when entering the kitchen. …
Nadine님의 사용자 프로필
Nadine
2018년 10월
Eine super Unterkunft und eine unglaublich freundliche Gastgeberin. Gerne jeder Zeit wieder. :)
Mandy님의 사용자 프로필
Mandy
2018년 10월
Niedliche kleine Unterkunft, Bafezimmer sehr hochwertig. Wirlpool ging leifer nicht

호스트: Heidi님

회원 가입: 2018년 6월
Heidi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28개
Heidi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날짜

Press the down arrow key to interact with the calendar and select a date. Press the question mark key to get the keyboard shortcuts for changing dates.

체크인

Press the down arrow key to interact with the calendar and select a date. Press the question mark key to get the keyboard shortcuts for changing dates.

체크아웃
인원

숙소 주변의 즐길 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