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GemeinschaftskücheWC-Bad im Erdgeschoss
숙소 저장하기
주택의 개인실

Friendly Sharehouse close to Cologne

Franziska님의 사용자 프로필
Franziska

Friendly Sharehouse close to Cologne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1개
공동 사용 욕실 1개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1개
공동 사용 욕실 1개

This room has a big bed and enough space to relax.
Its a very bright and friendly room.

We have a single toilet on the groundfloor and a showerbath on the 1st floor.

편의시설

무선 인터넷
주방
옷걸이
세탁기
필수품목
난방

침대/침구

1번 침실
킹사이즈 침대 1개

숙소 이용규칙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 불가
체크인 가능 시간: 15:00 이후
체크아웃: 12:00까지

예약 가능 여부

후기 17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Arnoldo님의 사용자 프로필
Arnoldo
2018년 10월
Franziska ist super freundlich und unkompliziert. Das Zimmer war super!. Die Location ist optimal. Es gibt viele Lokalen auf der Strasse. Sehr praktisch! Ich empfehle das Zimmer! immer wieder!
Mylène님의 사용자 프로필
Mylène
2018년 9월
Emplacement parfait pour visiter Cologne, à 10 arrêts de tram.
Egon님의 사용자 프로필
Egon
2018년 9월
Sehr nette Gastgeberin und herzliche Atmosphäre
Joshua님의 사용자 프로필
Joshua
2018년 9월
Franzi is a very thoughtful host, and the house has quick access to the city center via the tram just down the road. Definitely stay with her!
Nikhil님의 사용자 프로필
Nikhil
2018년 8월
Franzi and her house is a classic place to chill after exploring Köln whole day. The dojo, friendly kitchen and fridge full of food is what will be shared with you if you're a open minded and conversational person. This place has its own vibe, a memorable vibe.
Elena님의 사용자 프로필
Elena
2018년 7월
Нам с подругой очень понравилось в доме у Франси) Мы приехали поздно ночью, все магазины были закрыты и она предложила нам еду просто так) Порекомендовала много чего, ответила на все вопросы) очень приятно в чужой стране общаться с такими простыми, открытыми и гостеприимными людь…
Selina님의 사용자 프로필
Selina
2018년 7월
Sehr freundlicher Check-in inkl. Tipps zum Baggersee und den Kölner Lichtern! Super Lage, in 2 min ist man bei der Bahn-Haltestelle, in 20 min dann in Köln. Es gibt in der Seitenstraße und direkt vor dem Haus auch genügend Parkplätze für Autos. Direkt gegenüber gibt es 3 Bäcker u…

호스트: Franziska님

회원 가입: 2018년 4월
Franziska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35개
Mein Name ist Franziska und ich bin 26 Jahre alt. Ich bewohne dieses wundervolle Haus welches viel Platz für das Leben mit mehreren Personen hat. Es gibt genug Zimmer und Bäder. Außerdem gibt es einen großen Garten. Dort bin ich im Sommer gerne zum abschalten und Sonne genießen. …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인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아웃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