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집 전체

The Birmingham Farmhouse-Luxury Home

The Birmingham Farmhouse-Luxury Home

인원 6명
침실 2개
침대 3개
욕실 2개
인원 6명
침실 2개
침대 3개
욕실 2개

Welcome to our "farmhouse"-Very chic & clean 2 bedroom 1928 home. Designed to have the feel of a luxury hotel, w/the quaintness of "home" when traveling. Perfect for business (short walk to downtown, quick drive to Southfield and Detroit), Best spot for WOODWARD CRUISE, pleasure (visiting family, weekend away, staycations)or Beaumont Hospital Stay. Classic home w/ dining room and professional-grade kitchen,hardwood floors, vaulted ceilings, recessed lighting (w dimmers)plush beds & furnishings.

편의시설

건물 내 무료 주차
무선 인터넷
주방
케이블 TV
TV
다리미

숙소 이용규칙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에 적합하지 않음
파티나 이벤트 금지
체크인 가능 시간: 15:00 이후
12:00까지 체크아웃
열쇠 보관함(으)로 셀프 체크인

후기 13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Paolo님의 사용자 프로필
Paolo
2018년 4월
A completely remodeled house, very clean, and furnished with style, this house is all you need for your staying in Birmingham (downtown is 5 mins away by car) in lieu of hotel.

Anne님의 사용자 프로필
Anne
2018년 3월
Extremely comfortable, spotless, spacious and even more beautiful than the photographs.
Lucy님의 사용자 프로필
Lucy님의 답변:
Thanks for staying with us
2018년 3월

Stephen님의 사용자 프로필
Stephen
2018년 3월
This house is beautiful. I’d highly recommend staying here vs a hotel. The only downside is that it’s on a busy street. We really enjoyed our stay.
Lucy님의 사용자 프로필
Lucy님의 답변:
We view the busy street as a positive, if it was anywhere else we couldn't afford to share it with others :)
2018년 3월

James님의 사용자 프로필
James
2018년 2월
Terrific hospitality, wonderful stay, the house is amazing. A little tricky entering and exiting the drive way due to the cross streets, outside of that we had a tremendous time.
Lucy님의 사용자 프로필
Lucy님의 답변:
Yes, rush hour traffic is challenging in any city
2018년 2월

Paul님의 사용자 프로필
Paul
2018년 2월
Very chic, cozy home that is nestled in the southern borders of downtown Birmingham. Wonderful proximity to attractions and places we needed to get to. Lucy is a magnificent host!
Lucy님의 사용자 프로필
Lucy님의 답변:
Paul, so glad this worked out for you-come back soon:)
2018년 2월

Deonko님의 사용자 프로필
Deonko
2018년 2월
House was very nice, clean, and cozy! Will stay again soon
Lucy님의 사용자 프로필
Lucy님의 답변:
So happy we were able to get you in there :):) We love when our house is loved. All of our properties were abandoned for so long-that's why they are so special now
2018년 2월

Paul님의 사용자 프로필
Paul
2018년 2월
Amazing place, I am in MI on business once per month and loved the house.
Lucy님의 사용자 프로필
Lucy님의 답변:
Paul, the reason we had to have this abandoned nightmare of a house is because I wanted my own private version of the Townsend Hotel when we are in town. So happy that you felt it was up to par :) Hope we become your regular stop
2018년 2월

호스트: Lucy님

회원 가입: 2011년 8월
Lucy님의 사용자 프로필
60개의 후기
Hotel snob that needed a few places to crash and used that need to transform obsolete, historic homes into boutique airbnbs. My team and I prefer to travel first class, rest assured if you ask for a recommendation- we have tried it, loved it and considered it the best of the best…
Lucy님은 최저생활임금 서약을 지지합니다
이 호스트의 숙소를 청소하는 도우미에게 생활 임금이 지급되고 있습니다. 더 알아보기
응답률: 100%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위치
버밍험(Birmingham), 미시간, 미국

This home is located in a desirable, upscale Birmingham neighborhood. One mile from Beaumont Hospital and downtown which has the feel of a big city with shopping such as Lullelemon, Anthropologie, Wes…

교통편

A quick 25 min from Detroit Metro Airport. Easy to use public transportation or get an Uber or Lyft car. It is also a very walkable area.

정확한 위치는 예약 완료 후에 표시됩니다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인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아웃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

비슷한 숙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