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9x9 tiny treehouse 9x9 tiny treehouse
집 전체
Tiny Treehouse
인원 2명
원룸
침대 2개
욕실 1개
인원 2명
원룸
침대 2개
욕실 1개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인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아웃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

The standalone Tiny Treehouse is a charming studio that sits in the heart of the Central East Austin.
Originally built in the 1930's, this is perhaps Austin's FIRST tiny house.
Enjoy the quiet deck nestled in Pecan treetops, without sacrificing quick proximity to coffee & juice bars, great restaurants, and music venues.
-1 mile to UT Campus, Frank Erwin Center, Blanton Museum, Boggy Creek Greenbelt
-less than 2 miles to 6th street, Capitol building, Rainey Street, and downtown

편의시설
부엌
무선 인터넷
옷걸이
노트북 작업 공간
침대/침구
공용 공간
싱글 베드 2개
숙소 이용규칙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에 적합하지 않음
파티나 이벤트 금지
어린이(만 0-12세)에게 안전하거나 적합하지 않음
체크인은 15:00 이후입니다
12:00까지 체크아웃
예약 취소

후기 6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Lucas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2월
Space was charming and comfortable. Nice porch for relaxing afternoons. Kirstin made everything super easy. Also found a few beers in the fridge, not sure if that comes standard, but I helped myself.

Kelly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1월
Loved this tiny tree house, my bad for not reading that there was no wi-if or tv, but it was nice to unplug for the night!
Kirstin님의 사용자 프로필
Kirstin님의 답변:
Kelly - Thanks for staying with us! We have ADDED WIFI.
2017년 11월

Mimi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0월
The treehouse was beautiful and cozy. I enjoyed my stay here!

James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0월
Cozy little spot. It's a little tucked away, but it was super peaceful. Kristin was very hospitable and even offer some great food suggestions!

Will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0월
The tiny house was very small and quaint. Extremely basic and minimalistic. Great for a night or two. Great location. My only complaint is that the windows have no blinds, which meant no privacy.
Kirstin님의 사용자 프로필
Kirstin님의 답변:
Thanks for the suggestion on this new rental! We have added some curtains.
2017년 10월

Daisy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10월
This place was so cute and clean! The beds were comfortable and the AC worked perfect. It’s not far from downtown. My Uber fare’s were really cheap. There is a bar walking distance and a juiceland place as well. Very thoughtful of Kirstin to leave a note and cupcakes for my frien…

Our family is interested in food, architecture, finding swimming holes and joy wherever we go.
응답률: 100%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비슷한 숙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