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A Lake Champlain Sunset, just  steps away. Our Japanese Maple getting ready to pop into its red fall color.
집 전체

Downtown Burlington Historic Home w/ Free Parking

Amy님의 사용자 프로필
Amy

Downtown Burlington Historic Home w/ Free Parking

인원 6명
침실 2개
침대 2개
욕실 1개
인원 6명
침실 2개
침대 2개
욕실 1개
숙소 하이라이트
높은 청결도최근 머문 게스트 중 16명이 매우 청결하다고 평가한 숙소입니다.
셀프 체크인열쇠 보관함을 이용해 간편하게 체크인하세요.
Amy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This sun filled, pet friendly, modern, yet historic 1883 home is located in a quiet downtown Burlington neighborhood where food, art, craft beer & coffee, music, and laughter are prevalent.

Located in the most popular location in Burlington (the Five Sisters Neighborhood), this home offers a peaceful escape, a comfortable setting, and is WALKING DISTANCE to wonderful RESTAURANTS, PARKS, SHOPS, BARS, CAFES, and ART GALLERIES!

편의시설

무선 인터넷
주방
건물 내 무료 주차
실내 벽난로
에어컨
케이블 TV

침대/침구

1번 침실
퀸사이즈 침대 1개
2번 침실
퀸사이즈 침대 1개
공용 공간
소파 1개, 에어매트리스 1개

숙소 이용규칙

흡연 금지
체크인 가능 시간: 15:00 이후
체크아웃: 12:00까지
열쇠 보관함(으)로 셀프 체크인

예약 가능 여부

후기 37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Michelle님의 사용자 프로필
Michelle
2018년 9월
We absolutely loved this house. It is in a great location for walking to coffee shops, local dining, and shopping. The house itself is beautiful and very well kept. Amy was so accommodating to help with local recommendations and to check in on us. We loved our host, the beaut…
Amy님의 사용자 프로필
Amy님의 답변:
Thank YOU Michelle! You make being a host fun!
2018년 9월
Joe님의 사용자 프로필
Joe
2018년 9월
My family and I really enjoyed our long weekend at Amy's house! It's in a great location within waking distance to both downtown Burlington as well as a number of restaurants and breweries in the South End. The space itself was clean and very inviting. I loved the backyard as a…
Amy님의 사용자 프로필
Amy님의 답변:
You are amazing Joe! And welcome back anytime!!!
2018년 9월
Shane님의 사용자 프로필
Shane
2018년 8월
We recently stayed at Amy’s in Burlington for a long weekend and had a great time. The house is just a short ten minute walk to downtown Burlington (Church St). Amy was a great host, very responsive, offered good recommendations on local events, and even left us a welcoming tr…
Heilly님의 사용자 프로필
Heilly
2018년 8월
This was a great home for our visit. Amy was responsive the week before we arrived and offered timely responses with awesome local tips. The house was very clean and perfect for us. We had a slight issue, but Amy was literally there in 2 minutes to resolve. After check out she st…
Molly님의 사용자 프로필
Molly
2018년 8월
We had such a fabulous time at 56 Howard Street. We visited Burlington for a bachelorette weekend and this was the perfect spot! Amy's home is very close to many restaurants, coffee shops, bars and attractions. We loved being able to walk just a few blocks to find a fun spot. Our…
Mary님의 사용자 프로필
Mary
2018년 8월
This home is as lovely and cozy as the photos suggest. Many of Burlington’s best features, from coffee houses and wine bars to restaurants and Lake Champlain, are a pleasant walk away. The house is comfortable, the kitchen fabulous and the back yard is a lovely outdoor oasis. Amy…
Amy님의 사용자 프로필
Amy님의 답변:
Molly - guests like you make Air BnB fun to be a part of! Thank you for being such great guests! Your family will always be welcome back!
2018년 8월
Beverly님의 사용자 프로필
Beverly
2018년 8월
Such a sweet little house. Corner store up the street for basics (We needed milk & a six pack!) Speeder & Earl’s Coffee shop down the street, Meyer bagel shop too. Cookies from the local bakery left for us on arrival. ArtsRiot Friday nite food truck & music event also down the st…
Amy님의 사용자 프로필
Amy님의 답변:
You truly left the place perfectly Beverly!
2018년 8월

호스트: Amy님

벌링턴, 버몬트, 미국회원 가입: 2017년 1월
Amy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41개
인증됨
Amy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After spending eons in the corporate world, I decided seven years ago to take my Coaching practice to full time and have an office a few blocks away from my home. Owning a business ( keeps me busy, but when I am not working, I ADORE moving by body including running, spinning, wal…
Amy님은 최저생활임금 서약을 지지합니다
이 호스트의 숙소를 청소하는 도우미에게 생활 임금이 지급되고 있습니다. 더 알아보기
응답률: 100%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인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아웃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

비슷한 숙소

숙소 주변의 즐길 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