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숙소 저장하기
오두막

Réfugio do Calhau

Alfredo님의 사용자 프로필
Alfredo

Réfugio do Calhau

오두막
인원 5명원룸침대 3개욕실 1개
인원 5명
원룸
침대 3개
욕실 1개

It is much more than a holiday home, is a haven near the sea where you can quietly enjoy time for yourself with those you love. Ideal for relaxing sunbathing with magnificent sea views. Unique and perfect place.

편의시설

건물 내 무료 주차
주방
노트북 작업 공간
헤어드라이어
필수품목
다리미

숙소 이용규칙

반려동물 동반 불가
체크인 시간: 15:00~20:00, 체크아웃 시간: 12:00까지

예약 가능 여부

후기 11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Nancy님의 사용자 프로필
Nancy
2018년 10월
Malheureusement, il y a eu de fortes pluies le soir avant que nous nous rendions au refuge. Le chemin était difficilement accessible. Nous avons été relogés au même endroit mais en haut du chemin / de la rue, dans une maison d’hôtes. Et ce fut très bien également le lieu : Cas…
Frédéric님의 사용자 프로필
Frédéric
2018년 9월
Emplacement exeptionnel avec une vue imprenable sur l'océan !!!!!! Aucune nuisance. Equipement très rudimentaire, voire absent ( 1 seul cintre, pas de cafetière ) Sinon petite maison en bois parfaite pour vivre en "Robinson crusoé ", seuls face à l'océan : le rêve !!!!!!!!…
Marta님의 사용자 프로필
Marta
2018년 8월
The host canceled this reservation 13 days before arrival. This is an automated posting.
Luděk님의 사용자 프로필
Luděk
2018년 7월
Very complicated acces,little equipped kitchen,unreserved surroundings,high price but beautiful ocean views
Bernard님의 사용자 프로필
Bernard
2018년 7월
Il faut aimer le côté sauvage de l'emplacement et aussi l'accès un peu éloigné .le logement est sympathique avec une très belle vue sur l'océan et de beaux couchés et levés de soleil.
Lara & Johannes님의 사용자 프로필
Lara & Johannes
2018년 7월
The location of the tiny hut is great — it’s right at the ocean just underneath massive mountain structures. It is easy to find since it’s literally at the end of the road — but you have to take a scetchy 10 minute downhill drive with narrow corners on a steep one-lane serpentine…
Soizic님의 사용자 프로필
Soizic
2018년 7월
Endroit assez magique, isolé du monde, face à l'océan. On y a passé de bons moments, l'endroit est propice à se retrouver.. Dommage que l'ensemble soit assez vétuste par rapport au prix pratiqué.

호스트: Alfredo님

회원 가입: 2017년 9월
Alfredo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11개
언어: English, Español, Português
응답률: 100%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인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아웃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