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Cute private room for girls only
Cute private room for girls only
인원 1명
침실 1개
침대 1개
간이 욕실
인원 1명
침실 1개
침대 1개
간이 욕실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인

아래 방향 화살표 키를 누르면 달력 관리와 날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물음표 키를 누르면 날짜 변경을 위한 키보드 단축키가 나옵니다.

체크아웃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

숙소

뮌헨 근처의 Weilheim에있는 나의 작은 "마녀의 집"에서 소녀만을위한 귀여운 방을 빌려줍니다. 우리가 같이 가야하기 때문에 우리는 욕실과 부엌을 공유해야합니다. 또 다른 옵션은 다음 입구의 바깥 광장에서의 샤워입니다. 기차로 약 30 분이면 뮌헨 타운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알프스 산맥과 노이 슈반 슈타인 성과 멋진 호수가 매우 가깝습니다. 무료 고속 와이파이! 추가 매트리스 15 유로.
translated by Google

In my little "Witch House" in Weilheim near Munich I rent a cute room for girls only. We have to share my bathroom and kitchen so we have to come along. Another option is a shower in the outhouse next entrance.

You can reach down town Munich in about 30 mins by train.
The alps and the Neuschwanstein Castle are very close as well as some wonderful lakes.

Free highspeed WIFI!

Additional mattress for 15,- Euro.

편의시설
부엌
무선 인터넷
세탁기
난방
숙소 이용규칙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에 적합하지 않음
파티나 이벤트 금지
어린이(만 0-12세)에게 안전하거나 적합하지 않음
12:00까지 체크아웃
예약 취소

후기 12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Barbara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8년 1월
Sehr urige und nette Unterkunft, ganz unkompliziert. Witzig sind die Vierbeiner von Claudia, man spart sich einen Wecker :-))

Nikita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Wonderful! Claudia was the best host

Barbara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3월
Eine sehr interessante und individuell gestaltete Unterkunft. Unkomplizierte und weltoffene Atmosphäre. Wer Kontakt und Tiere mag, ist hier sehr gut aufgehoben.

Dani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3월
The host canceled this reservation 9 days before arrival. This is an automated posting.

Daniela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6년 5월
Die Unterkunfsbeschreibung war exakt, alle Nachbarn absolut o.k. und Claudia sehr fürsorglich und dabei völlig unkompliziert.

Serena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5년 12월
rundum wohlgefühlt habe ich mich bei dir liebe Claudia!! Ich komme gerne wieder so herzlich wurde ich in Empfang genommen. Das Haus ist so gemütlich und die Umgebung läd zum wandern ein. Besonders hat mir unser gemeinsamer Ausflug auf den Pürschling gefallen und unsere netten Ge…

Rachel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5년 9월
Although my train to Weilheim in Oberbayern was delayed, Claudia still picked me up at the train station with her cute puppy Luca and gave me a big hug .

Weilheim, 독일회원 가입: 7월 2011
Claudia님의 사용자 프로필
Ich bin selbständige Yogalehrerin und wenn Ihr mehr über mich erfahren wollt, dann googelt doch meine Homepage unter "Yogaraum Weilheim". Und wenn Du/Ihr mehr als nur einen Urlaub in Oberbayern erleben wollt, biete ich auch gerne individuellen Yogaunterricht im Haus oder auch Te…
언어: Deutsch, English, Français, Italiano
응답률: 100%
응답 시간: 몇 시간 내에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비슷한 숙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