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house and DrivewayHot tub Area
Country House with hottub Brittany Bretagne France
Country House with hottub Brittany Bretagne France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1개
욕실 1개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1개
욕실 1개
예약 확정 전에는 요금이 청구되지 않습니다

'Belle End' is built of remarkable local granite that sparkles in the Breton sun. Behind this oldy woldy façade is a shabby chic interior complete with wood burning stove and exposed white washed beams, but of course there are 21st century mod cons

숙소

You'll have access to all 4 acres, no one else around guaranteed! private hot tub just for you, as well as a summer house at the end of the garden.
A truly beautiful spot.

사용가능 공간/시설

There's wifi, and UK sky TV (basic channels)


편의시설
부엌
인터넷
TV
필수품목

가격
보증금 ₩148948
주 단위 할인율: 5%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
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침대/침구
1번 침실
더블 베드 1개

숙소 이용규칙
흡연 금지
파티나 이벤트 금지
체크인 가능 시간은 15:00 - 02:00(다음 날)입니다
11:00까지 체크아웃하셔야 합니다
smart lock와(과) keypad(으)로 셀프 체크인

no smoking indoors, pets by advance arrangement, maximum 4 guests (although ideal for 2)


예약 취소

안전 기능
화재 감지기
일산화탄소 감지기

예약 가능 여부
최소 숙박일: 4일

후기 3개

정확성
의사소통
청결도
위치
체크인
가치
Amaya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Si vous aimez le calme notez bien cette adresse ! Belle End saura vous ravir ! Située dans une impasse en pleine campagne , la maison est un petit paradis pour le farniente ! Un grand terrain ensoleillé et à l'abri du vent, un jaccuzi dans un superbe cadre ! La maison est cosy et bien équipée. Steve est ultra réactif et répond à toutes nos questions au besoin . Je ne saurai que vous conseiller cette adresse ! Nous avons d'ailleurs hâte d'y retourner. Amaya

Antoine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7년 9월
Very relaxing stay in a really nice quiet place. I hope i'll be able to come back soon.

Matthieu님의 사용자 프로필
2016년 10월
Perfect 4 days stay in britanny. Cosy and quiet place. Everything there is like expected, clean and useful. Simple indications to get there, very fast answer if needed. Thank you steve

이 호스트의 다른 숙소에 대한 241개의 후기가 있습니다.

다른 후기 보기
플리모스, 영국회원 가입: 4월 2014
Steve님의 사용자 프로필
게스트와의 교류

Our English maintenance guys (husband and wife team) are very local, and 5 minutes away if there's a problem.

Steve님 소개

Friendly down to earth guy who is obsessed with property and architecture. I love anything unusual and quirky.
I have over 10 years holiday Letting experience offering places to stay that are exactly as I'd want a place to be when I stay elsewhere.
I am originally from South London, and moved to Devon in 2005, I have no plans to go back :-)

응답률: 100%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지역정보

비슷한 숙소